Photographer Chanhun Jeon

잊고 지낸

2018.01.03 21:11 - Photographer Chanhun



오늘 아내의 배려로 수요예배에 오랜만에 혼자 갔다.
아이들과 차로 이동하는 것에 늘 익숙해져 있었는데 오랜만에 걸어서 교회로 갔다.
걷는 동안 그동안 몇 가지 잊고 있던 것이 생각났다.

내가 걷는 것을 얼마나 좋아하는지
걸으면서 생각하는 것을 얼마나 좋아하는지
또 세상을 이리저리 관찰하기 얼마나 좋아하는지
마지막으로 하나님을 얼마나 좋아하는지

은혜다.
내가 필요한 건 어쩌면 아주 작은 것이다.
하지만 작지만 작지 않은 것이다.

#소소한일상 #BW

'Photogragh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친구 아버지의 장례식  (0) 17:16:36
잊고 지낸  (0) 2018.01.03
좋은 사람 김명규  (0) 2017.12.21
지더라도 괜찮다  (0) 2017.11.29
삼일교회 CCC (Church Choir Celebration)  (0) 2017.11.25
러빙핸즈 G콘서트 젝스키스 강성훈  (2) 2017.11.15
DISQUS 로드 중…
댓글 로드 중…

최근에 게시된 글

티스토리 툴바