분주함으로 놓치고 있는 것



언어의 온도 중

우리는 바쁘다는 말을 입에 달고 산다.
정말 바쁜 것인지 아니면 마음의 여유가 없는 것인지

그리고 그 바쁘다는 말들로 정작 중요한 가치를 놓치고 살고 있지는 않은지 생각해 본다.

아이들이 커갈수록 함께하는 시간을 준다고 한다.
그리고 회사생활을 하면 할 수록 가족과 함께하는 시간도 줄어만 간다.

열심히 살고 있지만 정작 행복하지 않은 삶을 살고 있지는 않은지.

분주함으로 소중한 것을 놓치지 말기. 다시 한 번 마음속에 다짐해 본다.

'Small talk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분주함으로 놓치고 있는 것   (0) 2017.08.13
Calling 부르심  (0) 2016.05.07
G5 프렌즈 아이디어 3가지  (0) 2016.04.05
조카의 졸업식   (0) 2016.02.19
The child build his parents 아들 그리고 아빠  (2) 2015.10.11
사람과 사람  (2) 2015.09.17

티스토리 툴바